2021.06.17 (목)

  • 흐림속초20.0℃
  • 흐림22.6℃
  • 흐림철원21.9℃
  • 흐림동두천23.2℃
  • 흐림파주23.7℃
  • 흐림대관령19.2℃
  • 비백령도18.8℃
  • 흐림북강릉19.9℃
  • 흐림강릉22.1℃
  • 흐림동해19.6℃
  • 흐림서울24.1℃
  • 흐림인천23.1℃
  • 흐림원주23.3℃
  • 흐림울릉도17.9℃
  • 흐림수원23.9℃
  • 흐림영월23.1℃
  • 흐림충주23.7℃
  • 흐림서산22.8℃
  • 흐림울진19.2℃
  • 흐림청주24.8℃
  • 흐림대전25.3℃
  • 흐림추풍령21.6℃
  • 흐림안동20.8℃
  • 흐림상주21.6℃
  • 흐림포항20.2℃
  • 흐림군산23.1℃
  • 흐림대구23.2℃
  • 흐림전주23.7℃
  • 흐림울산20.2℃
  • 흐림창원23.6℃
  • 흐림광주23.8℃
  • 흐림부산23.2℃
  • 흐림통영22.8℃
  • 흐림목포23.5℃
  • 구름많음여수23.6℃
  • 흐림흑산도25.6℃
  • 구름많음완도24.8℃
  • 흐림고창23.1℃
  • 흐림순천23.8℃
  • 흐림홍성(예)22.8℃
  • 흐림제주21.8℃
  • 흐림고산24.7℃
  • 흐림성산21.0℃
  • 흐림서귀포23.8℃
  • 흐림진주24.6℃
  • 흐림강화23.2℃
  • 흐림양평22.7℃
  • 흐림이천23.5℃
  • 흐림인제21.3℃
  • 흐림홍천22.4℃
  • 흐림태백20.1℃
  • 흐림정선군23.1℃
  • 흐림제천22.8℃
  • 흐림보은23.1℃
  • 흐림천안23.0℃
  • 흐림보령22.3℃
  • 흐림부여23.6℃
  • 흐림금산23.9℃
  • 흐림23.6℃
  • 흐림부안24.0℃
  • 흐림임실23.5℃
  • 흐림정읍22.9℃
  • 흐림남원25.5℃
  • 흐림장수22.6℃
  • 흐림고창군23.2℃
  • 흐림영광군23.2℃
  • 흐림김해시23.2℃
  • 흐림순창군25.5℃
  • 흐림북창원24.9℃
  • 흐림양산시24.4℃
  • 흐림보성군24.7℃
  • 흐림강진군24.9℃
  • 흐림장흥23.9℃
  • 흐림해남23.8℃
  • 흐림고흥24.5℃
  • 흐림의령군26.1℃
  • 흐림함양군24.8℃
  • 흐림광양시24.5℃
  • 흐림진도군24.3℃
  • 흐림봉화18.4℃
  • 흐림영주20.3℃
  • 흐림문경20.4℃
  • 흐림청송군19.6℃
  • 흐림영덕19.9℃
  • 흐림의성22.2℃
  • 흐림구미22.3℃
  • 흐림영천21.0℃
  • 흐림경주시20.0℃
  • 흐림거창23.9℃
  • 흐림합천24.5℃
  • 흐림밀양25.3℃
  • 흐림산청24.2℃
  • 흐림거제22.5℃
  • 구름많음남해23.7℃
문 대통령 지지율 2주 연속 상승...한미정상회담 영향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 대통령 지지율 2주 연속 상승...한미정상회담 영향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운영 지지율이 42%로 나타났다. 7주 만의 40%대 회복이다.

엠브레인퍼블릭·케이스탯리서치·코리아리서치·한국리서치가 지난 24~26일 전국 만 18세 이상 남녀 1008명을 대상으로 조사해 27일 발표한 결과를 보면, 문 대통령 국정운영에 대한 긍정평가 비율은 42%로 집계됐다. 지난 5월 3주차 조사(36%) 대비 6%포인트 뛰었다.

반면 부정평가 비율은 51%로 전주(54%)보다 3%포인트 내렸다.

문 대통령 지지율은 4월 첫째 주(부정 55%, 긍정 40%) 이후 줄곧 30%대를 기록해왔다. 4월 2주부터 시작해 주별 긍정 평가는 35%, 35%, 38%, 37%, 39%, 36%였다.

연령별 조사에서는 40대(긍정 60%, 부정 37%)와 30대(긍정 50%, 부정 46%)에서 긍정평가 비율이 높았다. 다른 연령대에서는 부정평가가 앞섰다. 특히 60대 이상에서 부정평가가 67%로 연령대 중 선두였다.

지역별로 보면 광주·전라(긍정 72%, 부정 23%), 강원·제주(긍정 47%, 부정 45%)에서 긍정평가가 부정평가를 앞질렀다. 대구·경북(부정 70%, 부정 21%), 대전·세종·충청(부정 61%, 긍정 35%), 서울(부정 56%, 긍정 37%) 등에서는 부정평가가 높았다.

문 대통령 방미 성과에 대해서는 긍정평가가 55%로 부정평가(34%)를 21%포인트 차로 제쳤다. 60대와 70대 이상을 뺀 전 연령대에서 긍정평가가 부정평가보다 많았다.

다만 향후 북미 관계에 대해 ‘큰 변화는 없을 것’이라는 응답이 68%로 집계됐고, ‘긍정적 변화가 있을 것’이라는 답은 27%에 불과했다.

이번 조사는 국내 통신 3사가 제공하는 휴대전화 가상번호(100%)를 이용한 전화면접조사로 이뤄졌으며 응답률은 24.3%다. 표본 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p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