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3 (월)

  • 구름많음속초19.8℃
  • 비17.1℃
  • 흐림철원16.9℃
  • 흐림동두천19.0℃
  • 흐림파주17.7℃
  • 구름많음대관령19.0℃
  • 흐림춘천17.5℃
  • 흐림백령도19.8℃
  • 흐림북강릉20.4℃
  • 흐림강릉21.3℃
  • 구름많음동해20.4℃
  • 비서울20.6℃
  • 비인천21.9℃
  • 흐림원주22.8℃
  • 안개울릉도21.6℃
  • 비수원23.0℃
  • 흐림영월18.7℃
  • 흐림충주23.9℃
  • 흐림서산23.1℃
  • 구름많음울진24.7℃
  • 흐림청주24.1℃
  • 흐림대전24.5℃
  • 흐림추풍령22.6℃
  • 비안동20.8℃
  • 흐림상주20.2℃
  • 흐림포항24.1℃
  • 흐림군산24.4℃
  • 흐림대구25.7℃
  • 흐림전주23.3℃
  • 흐림울산24.1℃
  • 흐림창원26.4℃
  • 흐림광주26.4℃
  • 흐림부산25.3℃
  • 흐림통영25.9℃
  • 구름많음목포26.9℃
  • 구름많음여수26.8℃
  • 흐림흑산도22.8℃
  • 구름많음완도28.2℃
  • 흐림고창26.7℃
  • 흐림순천25.8℃
  • 흐림홍성(예)24.8℃
  • 흐림23.4℃
  • 구름조금제주29.1℃
  • 구름많음고산26.9℃
  • 구름조금성산28.8℃
  • 구름많음서귀포27.1℃
  • 흐림진주27.3℃
  • 흐림강화21.7℃
  • 흐림양평20.0℃
  • 흐림이천20.3℃
  • 흐림인제16.9℃
  • 구름많음홍천18.0℃
  • 흐림태백18.9℃
  • 흐림정선군20.5℃
  • 흐림제천19.3℃
  • 흐림보은22.4℃
  • 흐림천안22.9℃
  • 흐림보령24.9℃
  • 흐림부여25.1℃
  • 흐림금산24.7℃
  • 흐림25.0℃
  • 흐림부안25.7℃
  • 흐림임실23.3℃
  • 흐림정읍26.1℃
  • 흐림남원26.2℃
  • 흐림장수23.1℃
  • 흐림고창군26.5℃
  • 흐림영광군26.9℃
  • 흐림김해시26.2℃
  • 흐림순창군25.6℃
  • 구름많음북창원27.1℃
  • 흐림양산시25.6℃
  • 구름많음보성군28.6℃
  • 구름많음강진군28.8℃
  • 흐림장흥27.3℃
  • 구름많음해남29.0℃
  • 구름많음고흥26.9℃
  • 흐림의령군27.8℃
  • 흐림함양군24.3℃
  • 구름많음광양시27.6℃
  • 구름많음진도군26.7℃
  • 흐림봉화17.3℃
  • 흐림영주19.0℃
  • 흐림문경20.1℃
  • 흐림청송군23.7℃
  • 구름많음영덕24.7℃
  • 흐림의성23.5℃
  • 흐림구미23.7℃
  • 흐림영천24.5℃
  • 흐림경주시24.5℃
  • 흐림거창21.9℃
  • 흐림합천25.5℃
  • 흐림밀양24.3℃
  • 흐림산청24.8℃
  • 흐림거제25.2℃
  • 흐림남해26.2℃
박수홍 친형에 100억 떼여 , "대답 없으면 가족으로 안본다"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예

박수홍 친형에 100억 떼여 , "대답 없으면 가족으로 안본다"

개그맨 박수홍이 지난 30년간 친형에게 출연료 등 모든 수입을 떼였다는 의혹에 대해 입을 열었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는 박수홍이 데뷔 초부터 매니지먼트 업무를 맡아 온 친형에게 출연료 등 100억원 넘는 돈을 떼였다는 글이 확산했다.
 
이에 대해 박수홍은 29일 자신의 반려묘 ‘다홍’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제기된 의혹이 사실이라고 인정했다. 그는 “전 소속사와의 문제 이전에 가족의 문제이기에 최대한 조용히 상황을 매듭지으려 했으나 부득이 이 같은 상황이 벌어지게 돼 글을 남기게 됐다”면서 “전 소속사와의 관계에서 금전적 피해를 본 건 사실”이라고 밝혔다. 이어 “그 소속사는 형과 형수의 명의로 운영돼온 것 또한 사실”이라고 덧붙였다.
 
박수홍은 “30년의 세월을 보낸 어느 날, 내 노력으로 일궈온 많은 것들이 내 것이 아닌 것을 알게 됐다”면서 “이에 큰 충격을 받고 바로 잡기 위해 대화를 시도했지만, 현재까지 오랜 기간 답변을 받지 못한 상황”이라고 호소했다.
 
그는 “현재는 벌어진 일들에 대한 객관적인 자료를 확보하고, 다시 한 번 대화를 요청한 상태”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마지막 요청이기에 이에도 응하지 않는다면, 더 이상 그들을 가족으로 볼 수 없을 것 같다”고 덧붙였다.
 
다만 다른 가족을 향한 비난은 멈춰달라고 호소했다. 일각에서 박수홍의 부모를 비판하는 목소리가 나온 데 따른 것이다. 그는 “부모님은 최근까지 이런 분쟁이 있었다는 사실을 전혀 알지 못하셨다”며 “가장 괴로운 부분은 부모님께 큰 심려를 끼친 점이다. 부모님에 대한 무분별한 비난과 억측은 멈춰주시길 진심으로 부탁드린다”고 강조했다.
 
박수홍은 이어 “함께 방송하는 모든 제작진과 출연자들에게 피해 가는 일이 없도록 나의 본분에 최선을 다할 것이며 걱정해주시는 모든 분께 실망 끼치지 않는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밝혔다.
 
박수홍은 최근 1인기획사 다홍이랑엔터테인먼트를 설립해 활동 중이다. 반려묘의 이름으로 유튜브 채널도 운영하는데, 그중 한 영상에 출연료 등 모든 돈 관리를 맡아 온 친형과 형수가 30년 모든 돈을 횡령했다는 주장이 댓글로 게시됐다.
 
이 댓글 게시자는 “박수홍의 출연료가 그들의 생계였고, ‘돈줄’이 끊기는 것에 불안을 느껴 박수홍의 결혼을 평생 반대했다”며 “계약금을 포함해 출연료 미지급액이 100억이 넘고, 가족들이 도망간 상황”이라고 폭로했다.  
 
 
박수홍 역시 방송에서 “태어나 가장 힘든 한 해를 보내고 있다. 인생이 무너지는 경험을 했는데 반려묘 다홍이로부터 큰 위로를 받았다”며 눈물을 펑펑 쏟아내면서 친형의 배신 의혹은 더욱 확산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